[2013 강릉단오제] 쳔년의 축제, 세계무형문화유산 강릉단오제 개막*_* / 첫째날

국내여행 2013.06.09 20:45


 

 

안녕하세요 : ) 2013 강릉단오제 서포터즈 지나입니다. 천년의 축제, 세계무형문화유산 강릉단오제가 드디어! 오늘 개막했어요.

제가 집이 바로 단오장 옆이라 그런지 지난주 동안 단오장이 준비되어 가는 모습을 출근길에 매일 봐왔더니 이젠 친근하네요ㅎㅎ

 

개막은 오늘 했지만 벌써 어제부터 사람들은 북적이고, 단오장 음식점뿐만 아니라 성남동, 노암동 근처 음식점도 사람이 북적북적~

 

작년에 매일매일 단오장을 다녀와서 포스팅하기로 목표를 세웠는데 실패해가지고 올해도 다시 도전해봅니다. 가능할지ㅎㅎ

아무튼! 강릉사람들은 이미 축제분위기고 타지 사람들뿐만 아니라 외국인도 많은 2013 강릉단오제 생생한 현장을 보여드릴게요.

 

 

 

 

 

일요일인지라 낮에 일찍 단오장을 다녀왔습니다. 이따 밤에 또 나갈 예정이지만 일단 맛보기로!

단오장은 하루에 2번은 가야 제맛ㅎ.ㅎ 솔직히 매일가면 다 똑같은거 보면서도 들뜬 기분에 가게돼요.

게다가 전 단오장에서 집까지 걸어서 3분도 안걸리기 때문에 매일매일 갑니다. 출근 도장을 찍지요ㅎㅎ

 

본사람 또 보고 계속 보기도 합니다. 낮이라 그런지 아이들, 어르신과 함께 온 관광객들이 많았어요.

 

 


 

 

 

 

다행히 날씨가 아주 덥지는 않았어요.  단오제가열리는 남대천에는 요거 타는 사람들도 많더라구요 : )



 

 

 

 

남대천 양옆을 잇는 잠수교에는 강릉단오제 깃발사진이 펄럭이고 있습니다. 하나씩 찾는 것도 깨알같은 재미!

 

제가 출퇴근 할 때 매일매일 걸어다니는 잠수교ㅎ.ㅎ저번주까지만 해도 한적했는데 단오제때문에 북적북적합니다.

불꽃놀이가 있는 6월 11일에는 잠수교에 서있을 수 없을 정도로 붐비겠죠? 집 옥상에서 봐야하나 심각하게 고민돼요.

 


 

 

 

 

 

이른시간인데 벌써부터 낮술 하시는 어른들도 꽤 있더라구요. 즐기는 모습이 보기 좋았습니다.

일부 취객들이 문제긴 하지만 스스로가 조심하는 마음으로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이 많았음해요.

 

강릉단오제에 오면 반드시 먹어봐야하는 감자전+막걸리는 저녁에 먹어보기로 : 9

 

아, 그리고 빼놓을 수 없는 저 통돼지ㅎㅎ 카메라를 가지고 다니는 관광객들은 거의 다 한장씩 찍어

가더라구요. 저도 한장! 사실 실제로 보면 먹고싶어지는 비주얼은 아닌데 좋아하시는분들도 은근 많아요.

 


 


 

상점 쪽은 아직 한산했어요. 여러가지 공연이나 행사소리가 들리는 것도 같았는데 멀리있어서 가보진 못했네요.

단오장의 상점들은 구매하는 것보다 구경하는 재미니까 내일로 미뤄두기로 합니다ㅎ.ㅎ 매년가도 처음가는 것처럼!

 

 

 

 

 

작년보다 깔끔하고 깨끗한 분위기에 정리도 잘 된 단오장. 해가 거듭할수록 발전하는 모습이 좋아요: )

강릉시민으로서 참 자랑스럽고 뿌듯해요. 세계적인 축제가 매년 내 고장에서 열린다는게 얼마나 좋은지ㅎㅎ

 

올해는 사고나 문제 없이 일주일동안 잘 진행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오늘은 2013 강릉단오제 첫날이라 축제장만 간단히 맛보기로 보여드렸습니당 : D

좀 더 신나는 현장은 내일 보여드릴게요ㅎㅎ시간 되시면 강릉단오제 보러 오세요!

 

 

▼   ▼    2013 강릉단오제 둘째날(6.10) 일정은 여기서 확인하세요*_*

 

 

 

 

설정

트랙백

댓글